문구통

   
 
 

주은래가 50년대부터 60년대 초반까지 사용한 사무용품이다.